이태원 클라쓰 이제서야 봤습니다

Home > 커뮤니티 > 감상후기

[드라마]이태원 클라쓰 이제서야 봤습니다

화니당ㅇㅇ 댓글수 10 조회수 301 01.24 23:04
화이트배경 다크배경

한때 박새로이 스타일이니 뭐니 해서 엄청화제였고 ost도 엄청난 인기를 얻었을정도로

성공한 드라마라는건 알았지만

그래도 원래 드라마를 잘 안봐서 관심없었는데

연휴때 우연히 유튜브 보다가 그 드라마나 영화 소개해주는 채널에서 우연히 보고

홀린듯이 빠져서 봤습니다.

확실히 왜 그리 한때 엄청난 인기였는지 짐작이 가더군요 배우들 모두 연기도 좋았고

무엇보다 그때 그 ost곡이 왜이리 인기인지 몰랐는데 확실히 드라마를 보고 다시 들으니 정말 가슴에 와닿는 가사라서 다르게 느껴졌습니다

이게 드라마의 힘인거 같네요.

다만 옥의티라면 초반부에 비해서 후반부는 약간은 늘어지는 감이 있었던게 아쉽지만 그래도 깔끔하게 잘 마무리된거 같습니다


그러고보니 마지막으로 드라마 봤던게 역시 하도 주변에서 재밌다고 해서 작년 이맘때쯤 봤던 사랑의 불시착이었는데

그 사랑의 불시착이랑 이태원 클라쓰가 비슷한 시기에 방영된 작품이네요 코로나 직전.

도움이 되셨다면 땡큐 버튼 클릭으로 작성자에게 감사 표시해주세요.

Comments

카페다운
배우들 모두 연기가 좋았다는 말에 ㅋㅋㅋㅋㅋㅋㅋㅋㅋ 기준점중 연기력에 대한점은 기대가 정말 낮다는 생각이 들었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배우들 못하는 애들이 몇있었지만 그중 장근수 한번 다시 보셔야 할듯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정말 진짜 놀라운 연기를 보여주더라고요 ㅋㅋㅋ
화니당ㅇㅇ
아 그 의견에도 공감합니다 근데 웹툰 원작이고 확실히 웹툰 감성이 녹아나는 약간 비현실적인 느낌이나 오글거리는 대사들이 많은데
특히 작가들이 최대한 원작을 살리려고 노력한거 같더라고요 그러다보니 확실히 그렇게 느껴질만 한 부분도 있는데 그걸 감안하면 그래도 어느정도 이해가 되더군요
물론 그외 주연급 배우들은 정말 훌륭했다고 생각하고요
카페다운
네 주연급 배우들은 정말 좋았죠.. 장회장이나 박새로이나 그 어린여자애.. 이름 까먹었는데 걔도 글코
진심 장회장과 박새로이 너무 연기 좋더라고요
Neckbreaker
초반은 몰입감이 좋았는데 중간부터 마지막까지 전형적인 한국드라마 패턴과 스킵되는 느낌의 전개가 ....
화니당ㅇㅇ
저도 그게 좀 아쉬웠네요 그리고 웹툰 원작이다보니 그 감성이 아무래도 지상파와는 아직 잘 맞지 않는 부분이 있어서 어느정도 걷어내려고 한거 같은데 그게 좀 생각만큼 만족스럽지는 않았습니다
8지구초기화
용두사미 느낌... 노래는 좋았네요.
성산동꿀주먹
뭔가 너무 쉽게 성장하는 주인공이 이상함

성공이나 승부같은게 자세히 비춰지지 않고 단순한 복수의 도구로 쓰이는게 개연성 없어보였음
노질풍
말용용
재미있죠 ㅎㅎ 장가
맥보이즈
저는 이 드라마를 작년 코로나 걸리고 나서 쉬면서 봤네요..ㅎㅎㅎ 하루에 몰빵했습니다. ㅎㅎ

회원로그인

저장
커뮤니티
취미생활
펀펀엔조이
포인트/레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