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야심작 8만원짜리 '친환경 케이스'… “결국 퇴출”

Home > 취미생활 > 휴대폰톡

[일반]애플 야심작 8만원짜리 '친환경 케이스'… “결국 퇴출”

lambretta 댓글수 8 조회수 978 04.24 16:30
화이트배경 다크배경


애플이 내놓은 아이폰 친환경 케이스가 결국 퇴출당했다. 사진=애플

애플이 내놓은 아이폰 친환경 케이스가 결국 퇴출당했다. 사진=애플


애플이 내놓은 아이폰 친환경 케이스가 결국 퇴출당했다.

23일(현지시간)  IT  매체 폰아레나는 애플 소식통을 인용해 애플이 파인우븐 케이스 생산을 중단했다고 전했다.

파인우븐 소재 케이스는 가죽을 대신하는 친환경 케이스로 애플이 아이폰15 시리즈와 함께 선보였다. 

패브릭 기반인 파인우븐을 활용해 탄소 배출량 절감을 목표로 했다. 


하지만 이를 두고 소비자들 사이에서는 불만이 나왔다. 

보기에 지저분해 보인다는 지적과 함께 보호 성능이 떨어진다는 의견이 나왔다. 

또한 얼룩과 긁힘에 매우 취약하고 미끄럽다는 평가도 있었다.

비싼 가격에 대한 불만도 나타났다. 애플 홈페이지에서 파인우븐 케이스의 가격은 한국 기준 8만5000원으로, 일반 케이스 가격에 비해 상대적으로 비싸다.
 

애플의 파인우븐 케이스는 얼룩과 긁힘에 매우 취약하고 미끄럽다는 평가도 있었다. 사진=유튜브 MobileReviewsEh 캡쳐

애플의 파인우븐 케이스는 얼룩과 긁힘에 매우 취약하고 미끄럽다는 평가도 있었다. 사진=유튜브  MobileReviewsEh  캡쳐


블룸버그 통신은 파인우븐 케이스를 두고 “올해 최대 망작”이라며 “친환경을 위한 애플의 고상한 노력이 최악의 상황이 될 위기에 처했다”고 전했다.

애플 전문 블로거들 조차 “솔직히 애플이 만든 것 중에 최악의 액세서리”라고 평가했다.

한편, 애플은 내년엔 다른 소재로 케이스 생산을 시도할 것으로 보인다.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030/0003200989





도움이 되셨다면 땡큐 버튼 클릭으로 작성자에게 감사 표시해주세요.

Comments

durandel
어느 순간 부턴가....

강화유리 안씀....

그리고 4면 테두리 범퍼 젤리 케이스 알리에서 구입해 씀.....

정말 운나빠서 떨어졌을때 화면이 바닥 튀어나온 곳만 아니라면....

화면 손상입을 일 없음.....

강화유리 만원 넘고 케이스 몇만원씩은 솔까 오바지...
보아X
기자들은 요즘에 고졸만 되도 다하는갑네
티카페포레버
무슨 케이스 가격이 8만원이 넘어 ㅋㅋㅋㅋㅋㅋㅋ 미쳤나 ㅋㅋ
하나하나공공
2만원만 받어 이놈들아... 허접한걸 8.5만원은 넘하잖니
armstrong73
가격이 ㄷㄷㄷ
PC몽
충전기나 넣어라 썩을놈들아....
룩셈
오바네
제네시스가오
적당히 해 쳐 먹어야지 쓰레기 새끼들...

회원로그인

저장
커뮤니티
취미생활
펀펀엔조이
포인트/레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