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인증메일발송 |
티카페 맴버쉽
커뮤니티 커뮤니티
 공지사항   |  이용안내
 질문해결   |  꿀팁카페
 주식토크   |  전자화폐
 자유공간   |  토크카페
 영화토크   |  TV 토크
 애니토크   |  스포츠톡
 클라우드   |  감상후기
 익명토크   |  정치토크
funfun 취미생활
 게임토크   |  요리.맛집
 도서토크   |  여행.사진
 음악토크   |  낚시.바둑
 자동차톡   |  헬스.건강
 컴퓨터톡   |  패션.뷰티
 휴대폰톡   |  
 키덜트
funfun 펀펀엔조이
 유머톡톡   |  다큐창고
 영상펀펀   |  공포창고
 짤방창고   |  만화창고
 연예창고   |  힐링.애완
  이 벤 트   |  
포인트충전 포인트· 레벨 포인트 레벨 안내
 출석확인   |  로또615
 즉석복권   |  게임중독
 슬롯카페   |  티카페휠
 P선물      |  P구해요
 포인트톡


[영화] 영화 기생충 에 나오는 배우 [ 평점 : 8.8 ]
글쓴이 : samuelp 날짜 : 2019-08-13 (화) 16:33 조회 : 3150

먼저 저는 영화 기생충 에 나오는 배우분들에게 전혀 불만 없습니다. 다들 탁월하신 연기를 보여줬다고 생각하구요.

다만 영화 본 후에 영화가 깊이 있는 듯한 또한 없는 듯한 묘한 느낌이 들어 왜그런지 생각했더니

봉 감독이 그린 등장인물들이 너무 평면적 캐릭터라 그런 것 같다는 생각이 들어

 한번 배우를 바꿔 마음껏 연기하게 하면 어떨까 생각해 봤어요.

 

일단 조여정 역은 전도연으로. 그럼 착하고 맹한 캐릭터에 조금 혹독한 면이 생길 것 같고.

위선적인 이선균 역은 사실 이경영 씨가 제일 어울릴 것 같지만 너무 나이 드신지라 김명민 씨가 어떨지.

뭔가 뒤틀려있으면서도 또 효성 지극한 송강호 아들 역은 유아인 씨, 비슷하면서도 좀 독한 딸 역할은 '곡성'의 천우희 씨.

송강호 씨 아내나 가정부 역은 이 연령대 분을 잘 몰라 떠오르는 분이 없구요.

핵심인 송강호 씨는 "끝까지 간다"의 조진웅 씨나  설경구 씨 정도가 어떨까요.

 

지금보다 더 잘하긴 어렵다 해도 뭔가 또다른 재미가 있을듯 합니다.

어쨌든 좋은 영화네요. 보고나서도 이런저런 재미를 주는.

도움이 되셨다면 땡큐 버튼 클릭으로 작성자에게 감사 표시해주세요.
최근 질문해결 게시물
  • 텔레그램에서 내 번호 상대방한테 안 보이게 하는 법이 있을까요?
  • 회식 자리에서 여직원과 어깨동무를 했는데요
  • 와...환장..MTU 값 변경...접속이냐 다운이냐..그것이문제임
  • 크롬 알림창 안뜨게 하는방법 아시는분
  • 컴퓨터를킬때마다 디스코드가 자동으로 켜지는데 끄는방법좀알려주세요
  • 드립+0 2019-08-13 16:44 수
	.정 삭제
    다른 배우들 버전도 궁금하긴 하지만, 이선균이 딱히 위선적인 면은 없었던거 같은데..
    드립+0 2019-08-13 17:37 수
	.정 삭제
    굳이 따지면 아니라고도 볼수는 있겠지만 여튼 선을 넘었을때 했던 말하고, 냄새관련은 좀 위선적인 부분이 없지 않아 있죠
    드립+0 2019-08-13 16:50 수
	.정 삭제
    얘기한 배우들은 이미지 소비가 이미 될때까지 된 배우들이라 전 크게 기대가 안되네요.

    그냥 원작의 가정부가 연기를 잘 해서 좋더군요.,
    드립+1 2019-08-13 17:01 수
	.정 삭제
    이션균이 가장 구멍이었어요. 그 사장 역할의 연기를 안 보아도 머릿속에 그려질 정도이었는데 막상 보니까 아 역시나...
    드립+3 2019-08-13 18:51 수
	.정 삭제
    나는 이선균의 손짓이 괜찮았는데...쇼파위에서서
    드립+0 2019-08-18 10:28 수
	.정 삭제
    아~시계방향으로~
    드립+4 2019-08-13 19:53 수
	.정 삭제
    저는 모두 대체자가 생각나지 않을 정도로 감상햇습니다.
    드립+1 2019-08-17 12:44 수
	.정 삭제
    ㄹㅇ 이선균도 연기 존나 잘한건데, 캐릭터자체가 좀 가볍고, 껄렁껄렁한거다 보니 그렇게 보였을수도 있겠다 싶네요.
    드립+0 2019-08-13 21:33 수
	.정 삭제
    극장에서 봤을때 조여정 연기가 좀 약하다 생각했는데... 다시 보니 그 배역에 어울리는 연기로 느껴지더군요,
    드립+0 2019-08-13 22:48 수
	.정 삭제
    전 딸 역이 가장 잘 어울렸다고 생각해요. 딱 이미지랑 맞아떨어진 것 같아요. ㅎ
    제가 좋아하는 배우라서 그런가....
    드립+1 2019-08-14 05:46 수
	.정 삭제
    가정부 초인종씬에서 소름돋았어여
    드립+0 2019-08-14 08:55 수
	.정 삭제
    송강호 아내분과 전 가정부(집사?)의 연기가 제일 강렬했던거 같습니다
    드립+0 2019-08-14 18:37 수
	.정 삭제
    송강호 와이프 = 김선영 씨가 해도 어울렸을거 같네요.
    드립+0 2019-08-14 20:56 수
	.정 삭제
    다 어울렸어요
    드립+0 2019-08-15 08:48 수
	.정 삭제
    전혀 아닙니다 글내용의 인물들과 전혀 어울리지 않아보입니다
    영화 배역들 전부 다 괜찮았습니다 조여정얘기도 있지만 다시 돌이켜보면 조여정이 어울립니다
    드립+0 2019-09-03 23:37 수
	.정 삭제
    같은 생각...222
    재밌게 본 영화의 배우가 내가 좋아하는 연기자가 캐스팅되면 당연 또 다른 재미가 있겠지만 그런 영화가 한두개도 아니고, 기생충 등장인물들이 평면적이라 깊이가 없다는건ㅋㅋㅋㅋ잘 모르겠음
    개취지만 기생충 정말 재미없게 봤는데 연기구멍이나 캐릭터 이해도 떨어지는 배우 하나도 없었어요...
    드립+0 2019-08-15 10:50 수
	.정 삭제
    sWA
    드립+0 2019-08-16 20:29 수
	.정 삭제
    저도 이선균만큼은 조금 미묘했어요
    드립+0 2019-08-18 01:06 수
	.정 삭제
    전도연은 창녀역이 젤 잘어울림
    드립+0 2019-08-18 03:13 수
	.정 삭제
    돈은 당신이 내는걸로...
    드립+0 2019-09-03 23:39 수
	.정 삭제
    조여정역이 착하고 맹한 캐릭터가 맞는데 왜 전도연으로 바꿔서 혹독한 면이 생겨야하나요 ㅋㅋ
    번호 평점 제목 글쓴이날짜 조회 추천
    320250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 강남신사 01:03 48 0
    320231 영화   애드 아스트라 초간단평 결말스포 포함 +2 스포 KorincoiiIl 2019-12-13 302 0
    320218 영화   애드 아스트라 +7 스포 가음 2019-12-13 389 0
    320214 영화   공효진.김래원 주연의 가장 보통의 연애 후기 +3 별e 2019-12-13 318 0
    320193 영화   단연 올해 최고의 영화 <아이리시맨> +10 돌로레스 2019-12-12 1167 0
    320166 영화   카센타 양심없는 빵꾸센타 약스포 포함 입니다 +10 KorincoiiIl 2019-12-12 1326 2
    320146 영화   '애드 아스트라'를 보고 +14 samuelp 2019-12-11 1187 1
    320142 영화   신의 한 수, 전작이 훨씬 재밌었다. +13 협착증 2019-12-11 774 0
    320138 기타   신의한수 귀수편. 권상우보단 원빈을 캐스팅했어야… +6 apaqjtnltq32 2019-12-11 489 0
    320122 영화   다이하드로 입은 상처 다이하드3으로 치료한다 +5 스포 산유 2019-12-11 405 0
    320121 영화   내가 왜 이걸 또 봤지?? 굿 데이 투 다이 하드 +2 스포 산유 2019-12-11 368 0
    320115 영화   신의 한수 귀수편 +7 KorincoiiIl 2019-12-11 652 0
    320100 영화   신의한수 : 귀수편 +8 연상쩜상 2019-12-11 796 0
    320094 영화   이 계절에 어울리는 공포영화 < 샤이닝 > 후기 +5 KosTV™2 2019-12-10 495 0
    320086 영화   접전 갑을전쟁 +1 KorincoiiIl 2019-12-10 193 0
    320076 영화   겨울왕국2~ +10 키키오 2019-12-10 457 0
    320069 드라마   빅뱅이론 시즌 12 피날레를 보고... +12 스포 우디V 2019-12-10 640 0
    320068 영화   나이브스 아웃 +4 우디V 2019-12-10 352 0
    320066 영화   겨울왕국 2 +7 스포 우디V 2019-12-10 152 0
    320055 드라마   Vip idhfkdhse 2019-12-09 272 0
    320053 영화   짬뽕같은 영화 < 닥터 슬립 > +13 KosTV™2 2019-12-09 1379 2
    320050 영화   닥터슬립 +4 연상쩜상 2019-12-09 424 0
    320043 영화   닥터슬립 +4 우리강산에 2019-12-09 589 1
    320042 드라마   첫사랑은 처음이라서 _ 스포X 릴리을 2019-12-09 408 1
    320038 영화   82년 김지영 후기 (스포x) +4 assaravi 2019-12-09 688 0
    320035 드라마   삼국지.三國誌 1994 84부를 본 소감. +1 명동백작 2019-12-08 666 0
    320032 영화   포드 v 페라리 [노스포] +2 티티각하 2019-12-08 348 0
    320028 영화   애드 아스트라 "우주엔 지적 생명체가 있을까??" … +6 KorincoiiIl 2019-12-08 694 0
    320024 드라마   슬기로운감빵생활 수작이네요ㅎㅎ +1 san1739 2019-12-08 508 0
    320022 문화   올힘 마법사 후기 +1 란티에 2019-12-08 307 0
    320009 드라마   멜로가 체질.... 이것은.. 재미있다.. +8 가곰지 2019-12-07 483 1
    320007 영화   라스트 크리스마스 보고 왔어요 슬롯전문가 2019-12-07 250 0
    320004 영화   디즈니의 새로운 시도, 모아나 뒤늦은 감상 후기 +4 dktpf 2019-12-07 395 2
    320002 영화   포드v 페라리 볼만 합니다. +3 라크스클라인 2019-12-07 399 0
    319986 영화   82년생김지영 - 완벽한 남성혐오 영화 +23 스포 돌직구 2019-12-07 981 5
    319968 영화   '원스어펀어타임인 할리우드' 에서 등장한 이… +7 samuelp 2019-12-06 1059 0
    319934 영화   포드v 페라리 추천 +25 toco5223 2019-12-05 1912 2
    319924 영화   82년생김지영, 극찬 +24 연상쩜상 2019-12-05 2928 4
    319913 영화   82년생 김지영 +7 극횸 2019-12-05 630 0
    319905 영화   너브 +2 starsst 2019-12-05 182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게시판 단축키]
    또는: 이전페이지  ⓦ: 맨 위로
    또는: 다음페이지  ⓢ: 맨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