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인증메일발송 |
티카페 맴버쉽
커뮤니티 커뮤니티
 공지사항   |  이용안내
 질문해결   |  꿀팁카페
 주식토크   |  전자화폐
 자유공간   |  토크카페
 영화토크   |  TV 토크
 애니토크   |  스포츠톡
 클라우드   |  감상후기
 익명토크   |  정치토크
funfun 취미생활
 게임토크   |  요리.맛집
 도서토크   |  여행.사진
 음악토크   |  낚시.바둑
 자동차톡   |  헬스.건강
 컴퓨터톡   |  패션.뷰티
 휴대폰톡   |  
 키덜트
funfun 펀펀엔조이
 유머톡톡   |  다큐창고
 영상펀펀   |  공포창고
 짤방창고   |  만화창고
 연예창고   |  힐링.애완
  이 벤 트   |  
포인트충전 포인트· 레벨 포인트 레벨 안내
 출석확인   |  로또615
 즉석복권   |  게임중독
 슬롯카페   |  티카페휠
 P선물      |  P구해요
 포인트톡

일간 베스트 게시물

  1. 13cm 헌터 리뷰 +2
  2. 2양자물리학...참신하기는 한데 +4

[드라마] 의천도룡기 2019 중드무협 몇번을 실패했는데 이건 성공이네요. [ 평점 : 9 ]
글쓴이 : 불카토스 날짜 : 2019-07-11 (목) 18:07 조회 : 3350

제가 예전에 유역비너무 이쁘길래 신조협려도 도전했는데 중도 포기했고, 의천도룡기도 그랬고 했는데.

 

이번 2019 의천도룡기 정말 재밌게 보고있습니다.

 

나오는 여자들도 다들 이쁘고.. 개인적으론 은소소(진여흔,검색까지해봄.ㅋ)가 젤 맘에들더군요.ㅎ

 

다들 함 봐보셔요. 

 

1점뺀거는 원숭이씬(사람이 연기함..ㅋㅋㅋㅋ)같은 몇몇장면이 있는데 좀그래요.ㅋㅋㅋ

도움이 되셨다면 땡큐 버튼 클릭으로 작성자에게 감사 표시해주세요.
최근 연예창고 게시물
  • 트와이스 다현
  • 한채영 리즈시절
  • 세라복 입고 과외받는 윤채경
  • 나한테...다가오는 아찔한 선미...
  • 러블리즈 케이
  • 드립+0 2019-07-11 18:16 수
	.정 삭제
    ㅎㅎ 호불호가 있죠. 알고 지내는분들은 소설 매우 좋아해서 예전 몇년도것이 좋다고 하더라고요 요번것 실망했다고하더군요.
    드립+1 2019-07-11 18:20 수
	.정 삭제
    끝가지 보면 평점이 더 내려갈 겁니다. ㅋㅋㅋ
    사조는 비쥬얼은 좀 빈약해도 끝까지 보고 8,9는 줄만 했는데
    이번 건 와 했다가 뭐지 하는 느낌. 남는 건 여배우들 밖에 없는 듯 ;;
    드립+0 2019-07-11 18:21 수
	.정 삭제
    여배우 비쥬얼은 탑급인데 전체적은 스토리는 아쉽다더군요.
    드립+0 2019-07-21 19:44 수
	.정 삭제
    연출도 아쉽습니다 액션이 부족해요
    드립+0 2019-07-11 18:24 수
	.정 삭제
    평가가 좋군요!
    드립+0 2019-07-11 18:28 수
	.정 삭제
    사조삼부곡 중 마지막 이야기인데
    사실 드라마 보다 책이 더 재밌습니다.
    최근 대학 대여순위 보니 해리포터가 인기던데
    80년대에는 온대학교 도서관 대여순위 1위가 영웅문이었어요
    드립+0 2019-07-11 18:31 수
	.정 삭제
    영웅문은 사실 넘사벽입니다.
    동서고금 공전절후라는게 실감 날정도니까요.
    국내 무협 작가들도 유명하신분들 중국에서 유명세 날리기는 했는데
    김용은 아시아권 북미권 남미권 아프리카까지 널리 알렸다는게  대단하죠
    지금은 돌아가셔서 너무 슬픕니다. 100세까지 사시고 책 한번 더 써주시지 ㅜㅜ
    드립+0 2019-07-11 19:52 수
	.정 삭제
    15개의 작품만을 남겼죠.
    드라마로는 거의 다 봤는데
    소설로는 사조삼부곡외에 소오강호,천룡팔부도 괜찮게 봤습니다.
    드립+0 2019-07-13 23:13 수
	.정 삭제
    녹정기도 처음에는 주인공인 위소보가 너무 빈약하고 어설픈 캐릭터라
    별 흥미가 없더니만 보면볼수록 빠져드는 캐릭터더군요..
    드립+0 2019-07-13 23:15 수
	.정 삭제
    김용,양우생,와룡생선생들의 작품들은 죄다 읽어본것 같은데...
    군웅문인가..로 기억하는데..그 작품이 갑자기 생각나네요..
    김용의 소설은 워낙 유명해서 다들 많이들 읽어보셨을거고..
    드립+0 2019-07-16 15:39 수
	.정 삭제
    녹정기를 최고로 치는 분들이 꽤 계시죠.
    드립+0 2019-07-11 20:52 수
	.정 삭제
    지금까지 본 무협드라마중 가장 쓰레기라고 생각
    이팀이 만든 전 드라마인 사조영웅전도 쓰레기
    사람들이 말하기를 용두사미라 하지만
    용두사미 아니라  용두라고 말하기 어려울정도로 쓰레기 드라마
    드라마 내용중 10프로 정도 볼만하고 나머지 90프로는 정말 쓰레기
    그냥 보지마
    드립+0 2019-07-13 23:18 수
	.정 삭제
    원작 자체는 굉장히 흥미롭고..다양하고 개성강한 캐릭터들의 매력이 너무나 충만하죠..
    중국무협드라마가 cg의 기술이 가미되며 점점 세련되지는게 아니라..유치찬란해져서.
    개인적으로는 차라리 안보게 되더군요..한참됬습니다..
    드립+0 2019-07-11 20:58 수
	.정 삭제
    보고 있어서 그래요
    다 보고나면 욕나옴 ㅋㅋ
    드립+0 2019-07-11 21:18 수
	.정 삭제
    외모는 여전히 칭찬이 많네요
    드립+0 2019-07-11 21:21 수
	.정 삭제
    보다가 포기했음.
    드립+0 2019-07-12 00:48 수
	.정 삭제
    60부작으로 만든걸 공산당 검열에 걸려서 50부작이 되어버렸습니다.
    뒷부분 개판이라고 원성이 자자해요.
    혁명에 성공해서 명나라 건국하는 이야기이니
    독재정부에서 검열시켰겠죠.
    허구지만 현상황과 너무 맞아 떨어지니 겁낼만도 하죠.
    드립+0 2019-07-12 01:40 수
	.정 삭제
    인도출장 온김에 숙소에서 정주행했는데..
    중간까지의 완성도에 비해 후반은 확실히 많이 아쉽습니다.
    여주들관의 관계들이 갠적으론 심히 답답해지기까지 해졌어요.
    드립+0 2019-07-12 07:22 수
	.정 삭제
    과연...  나도 한번 볼까....
    드립+0 2019-07-12 09:51 수
	.정 삭제
    시간낭비 졸작에 재미도엄네요 다봤음...왜 봤나싶음
    드립+0 2019-07-13 23:19 수
	.정 삭제
    김용의 한국출판명 영웅문 3부작중 의천도룡기의 소설을 직접 읽어보시는게..차라리 정신건강에 더 좋을듯합니다..^^
    드립+0 2019-07-12 12:54 수
	.정 삭제
    근데 이거 뒤로가면 갈수록 제작비가 딸려서 스토리가 산으러 가여 ~~
    감독이 초반에 제작비를 몰빵해서 뒤에는 완전 거지 드라마  중도포기
    드립+0 2019-07-12 15:13 수
	.정 삭제
    23편까지인가봤는데 초반에 잘나가다가 갑자기 내용이 훅끊기는 기분이 들긴하는데 아직까진 잘 보고있네요. 다들 후반에 막장이라는데 함 다 봐보겠습니다. 도중 실패하면... 이것도 실패.ㅠ
    드립+0 2019-07-12 17:23 수
	.정 삭제
    80년대부터 나온 김용원작 시리즈물은 대부분 봐왔는데 이번 시리즈는 어떤맛일지 하루에 한두편씩이라도 시작을 해봐야겠습니다.
    드립+0 2019-07-13 23:24 수
	.정 삭제
    김용의 연성결로 제일 처음 그의 소설에 입문하게 되었는데..당시 너무 흥미진진해서..밤새서 다 읽어버렸었죠..
    김용소설의 매력이 한번 읽기시작하면 미드에 빠지듯..시간가는줄 모르고 밤을 꼴딱 새버리게 만들죠..ㅎ
    드립+0 2019-07-12 18:45 수
	.정 삭제
    앞에 조금 보다 힘들어서 지웠는데.....
    다시보기 겁남...
    드립+0 2019-07-12 19:58 수
	.정 삭제
    의천도룡기 2019 타사이트에서 재미없다구 했더니 다구리 마잤어요
    전 진짜 재미없더라구요
    드립+0 2019-07-12 23:34 수
	.정 삭제
    오우 재미있어요? 받아봐야겠네
    드립+0 2019-07-13 08:06 수
	.정 삭제
    주인공이 마음에 안들어서.
    드립+0 2019-07-14 14:17 수
	.정 삭제
    여자주인공들은 무지하게 예뻤던것 밖에 생각이 안나서
    드립+0 2019-07-14 17:49 수
	.정 삭제
    외모로봐야할듯
    드립+0 2019-07-14 19:53 수
	.정 삭제
    용두사미 개인적으론 후반부가 의천도룡기중 최악이라고 봅니다
    드립+0 2019-07-15 11:35 수
	.정 삭제
    최고에요
    드립+0 2019-07-15 22:09 수
	.정 삭제
    끝이 별로라던데..
    드립+0 2019-07-16 01:11 수
	.정 삭제
    예전에 이연걸 나오는 의천도룡기 영화 보고 너무 재미있어서 후속 기다렸는데 안나오더군요..ㅠㅠ
    드라마로 좀 달래 볼까요..ㅠㅠ?
    드립+0 2019-07-17 22:37 수
	.정 삭제
    지금 33보고 있는데...
    원래 아는 내용이어서 영화 원작과 과거 양조위 드라마 비교 하면서 보네요.
    초반 아역들 연기 좋았고 여주들은 괜찮았고 주지약을 보면 하마사키 마오가 생각나고
    보다보면 여주들의 써클랜즈가 많이 신경이 쓰임.

    이제 절반 넘었는데 계속 봐야할지 고민중.
    드립+0 2019-07-17 23:58 수
	.정 삭제
    원작소설 보고나서 영화나 드라마 보면 노잼
    드립+0 2019-07-18 06:01 수
	.정 삭제
    중후반부터 검열 삭제가 많이 됐나보군요...
    드립+0 2019-07-18 15:47 수
	.정 삭제
    뭐 소설보다 떨어지는 거야 당연한거라고 생각하는데, 검열이 많이 아쉬웠네요.
    여주들도 좋고 했는데 ㅎ
    천룡팔부 드라마 2003년판이 이것보단 개인적으로 훨씬 낫다고 생각합니다~
    드립+0 2019-07-20 12:11 수
	.정 삭제
    검열 되면서 이상하게 폭망했다던데요
    드립+0 2019-07-21 10:28 수
	.정 삭제
    저도 한번 보겠습니다

    일간 베스트 게시물

    1. 13cm 헌터 리뷰 +2
    2. 2양자물리학...참신하기는 한데 +4
    번호 평점 제목 글쓴이날짜 조회 추천
    318158 영화   더룸 감상후기. naviya 03:35 171 0
    318144 영화   양자물리학...참신하기는 한데 +5 협착증 2019-10-14 550 0
    318135 기타   3cm 헌터 리뷰 +2 슬롯손절 2019-10-14 677 0
    318125 영화   판소리복서. 보고왔어요. +3 슬롯전문가 2019-10-13 866 0
    318119 영화   알라딘, 재밌음 +3 사랑하길원합 2019-10-13 293 0
    318103 영화   라이온킹 실화판 봣네요... +11 assa212 2019-10-13 1091 0
    318073 영화   양자물리학, 나름 선방한 영화였습니다. +15 거참말많네 2019-10-12 1451 1
    318067 영화   양자물리학 감상후기. +5 naviya 2019-10-12 1190 0
    318059 애니   만약 카우보이 비밥을 좋아하는 남자라면.. 이거 강… +1 아이고바뽀렙 2019-10-12 917 1
    318057 영화   양자물리학 감상후기 +6 초심을유지하 2019-10-12 1098 0
    318052 영화   존윅 3 액션 장면만 감상 +1 협착증 2019-10-11 566 0
    318047 영화   안나 재밌네요~ 강추합니다!!! +7 스트레이트 2019-10-11 723 2
    318045 영화   타짜3편 +6 lavriiou 2019-10-11 359 0
    318042 영화   양자물리학, 그럭저럭 재밌어요 +4 사랑하길원합 2019-10-11 554 0
    318033 영화   조커 +2 hahahahahah1 2019-10-11 401 0
    318022 영화   타짜3, 노잼인데 재밌는데 노잼 +9 사랑하길원합 2019-10-10 1494 2
    318019 드라마   mbc 주말드라마 슬플때 사랑한다 후기 +4 해영의가을 2019-10-10 318 0
    318017 영화   예술영화 조커 +3 wolfofwind 2019-10-10 488 1
    318014 영화   분노의 질주: 홉스&쇼 +4 사랑하길원합 2019-10-10 263 0
    318008 영화   타짜3 킬링타임으로 괜찮아요 +1 황홀 2019-10-10 552 0
    317985 영화   뒤늦게 조커보고 왔내요~ +3 태권부인 2019-10-09 500 0
    317981 영화   타짜3 감상후기. +11 스포 naviya 2019-10-09 1143 1
    317978 영화   조커 - 내가 생각한 조커와는 다른조커 +2 스포 돌직구 2019-10-09 307 0
    317969 영화   (약 스포) 홉스 앤 쇼 너무심하네요.. +3 둥두두두둥 2019-10-09 660 0
    317968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 공효진 +6 사랑하길원합 2019-10-09 466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게시판 단축키]
    또는: 이전페이지  ⓦ: 맨 위로
    또는: 다음페이지  ⓢ: 맨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