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인증메일발송 |
티카페 맴버쉽
커뮤니티 커뮤니티
 공지사항   |  이용안내
 질문해결   |  꿀팁카페
 주식토크   |  전자화폐
 자유공간   |  토크카페
 영화토크   |  TV 토크
 애니토크   |  스포츠톡
 클라우드   |  감상후기
 익명토크   |  정치토크
funfun 취미생활
 게임토크   |  요리.맛집
 도서토크   |  여행.사진
 음악토크   |  낚시.바둑
 자동차톡   |  헬스.건강
 컴퓨터톡   |  패션.뷰티
 휴대폰톡   |  
 키덜트
funfun 펀펀엔조이
 유머톡톡   |  다큐창고
 영상펀펀   |  공포창고
 짤방창고   |  만화창고
 연예창고   |  힐링.애완
  이 벤 트   |  
포인트충전 포인트· 레벨 포인트 레벨 안내
 출석확인   |  로또615
 즉석복권   |  고렙섯다
 슬롯카페   |  섯다카페
 P선물       |  P구해요
 포인트톡   |  끝수놀이


[단독] 밀린 주문 4만대 '없어 못파는' 그랜저…현대차, 긴급 증산 나서
글쓴이 : 40kor 날짜 : 2020-01-20 (월) 22:30 조회 : 2037
'팰리세이드 대란' 재연 막아라 

月 9000대→1만2000대 이상
아산공장 노사 증산 협의 돌입
사진=한경DB

사진=한경DB

현대자동차가 준대형 세단 ‘더 뉴 그랜저’ 생산량을 30%가량 늘리는 방안을 추진하고 나섰다. 작년 말 나온 그랜저의 돌풍이 예상보다 거세 ‘없어서 못 파는’ 상황이기 때문이다. 밀려 있는 주문(백오더)만 4만 대를 넘어설 정도로 심각한 공급 부족에 시달리고 있다. 증산의 관건은 노사 협의다. 현대차는 그랜저 물량을 조정하려면 단체협약에 따라 노동조합 동의를 얻어야 한다. 노사 협의가 길어지면 차량 공급의 ‘적기’를 놓치는 것 아니냐는 우려도 나온다.

○5개월간 2만 대가량 증산

20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차가 그랜저 증산을 추진한다. 구매 주문을 받았지만 출고하지 못한 차량 수만 4만3000대에 달하면서다. 일부 고객은 3개월 이상 차를 기다리면서 이탈 조짐마저 보이고 있다. 화들짝 놀란 현대차는 공급 물량을 확보하느라 ‘초비상’이다. 결국 증산을 위해 노조에 ‘SOS’를 치고 노사 협의에 들어갔다. 현대차는 충남 아산공장에서 그랜저를 월 9000대가량 생산하고 있다. 회사 측은 우선 아산공장의 쏘나타 생산 비중을 10% 줄이는 대신, 그만큼 그랜저 생산을 늘리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했다. 월 2~4회 주말 특근을 하는 방안도 고려 중이다. 이를 통해 그랜저 월 생산량을 3000~4000대가량 늘릴 방침이다. 5개월간 1만5000대에서 2만 대 정도 증산이 가능할 것으로 회사 측은 예상하고 있다.

지난해 11월 나온 신형 그랜저는 2016년 11월 출시된 6세대를 부분변경(페이스리프트)한 모델이다. 신형 모델은 나오자마자 ‘품귀’ 현상을 빚고 있다. 뛰어난 디자인과 동력 성능을 갖췄다는 평가가 부각되면서다. 가격도 적절하다는 입소문을 타면서 예전과 달리 30대와 40대 구매 비중도 커졌다.

작년 그랜저의 국내 판매량은 10만3349대로 국산차 중 가장 많았다. 작년 9월 5000대를 밑돌던 그랜저 판매량은 같은 해 11월 신차가 나오면서 12월 한 달에만 1만3170대가 팔릴 정도로 인기를 끌고 있다.
[단독] 밀린 주문 4만대 '없어 못파는' 그랜저…현대차, 긴급 증산 나서

 

○“적기 증산 여부가 관건”

현대차는 최대한 빨리 그랜저 증산에 나서야 한다는 입장이다. 회사 관계자는 “향후 수출 물량까지 감안하면 현재 생산량은 턱없이 부족한 상황”이라며 “출시 초기 인기에 적절히 대응하지 못하면 시장에서 도태될 수 있어 조기 증산이 절실하다”고 말했다.

노조도 그랜저 증산의 필요성에 대해선 어느 정도 공감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노조는 생산라인의 시간당 생산량(UPH) 조정 및 특근 횟수 등을 놓고 이견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일각에선 일부 노조원들의 ‘공장 또는 생산라인 이기주의’가 반복되면서 노사 합의가 늦어지는 것 아니냐는 우려도 나온다.

작년에도 대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팰리세이드가 선풍적인 인기를 끌면서 국내외 주문만 5만 대가 밀렸는데도 일부 울산공장 노조원의 ‘밥그릇 챙기기’ 탓에 제때 증산에 나서지 못한 적이 있다.

업계에선 현대차 노사의 ‘황당한’ 단체협약부터 손봐야 한다는 지적도 나온다. 이 회사는 단협 규정에 따라 신차를 생산하거나 공장별로 생산 물량을 조정하려면 매번 노조 동의를 받아야 한다. 급변하는 시장 상황을 제대로 따라가기 위해선 차종 또는 모델별 생산량을 수시로 바꿔야 하는데, 노사 협상에만 매달리다 날이 샐 수 있다는 지적이다.
도움이 되셨다면 땡큐 버튼 클릭으로 작성자에게 감사 표시해주세요.
최근 도서토크 게시물
  • (스포 주의 !!!) 일부 작가들을 보니, 기억력이나 지식 면에서
  • 문피아 주식의 신 읽어보신 분?
  • 문피아 재벌가 장남은 가치를 본다!
  • 번칠 넣키걸 재밌긴한데 한 번씩 아재개그 나오면 좀 그럼...
  • 후궁계약
  • 드립+0 2020-01-21 00:06 수
		.정 삭제
    정말로 우리나라 경기 안좋은거 맞나요? ㄷㄷ
    나 빼고는 다들 잘 사는게 맞나봐요 ㄷㄷ
    드립+0 2020-01-21 00:10 수
		.정 삭제
    저 가격에 누릴 수 있는 최고의 차..........라는 건가
    드립+0 2020-01-21 00:45 수
		.정 삭제
    견적 너어보니 옵션 2개 넣고 4400정도 나오던댕..
    드립+0 2020-01-21 00:50 수
		.정 삭제
    택시 되는 거임
    드립+0 2020-01-21 09:28 수
		.정 삭제
    가성비 최고인듯
    드립+0 2020-01-21 09:57 수
		.정 삭제
    인계까지 얼마나 걸리려나.... 저두 넣으려고 하는데 ㅠㅠ
    드립+0 2020-01-21 11:45 수
		.정 삭제
    더 기다려 봐야겠네요... (돈이 모일때까지)
    드립+0 2020-01-21 16:55 수
		.정 삭제
    나라 어렵다는건 헛소리인듯;;
    드립+0 2020-01-21 17:43 수
		.정 삭제
    나빼고 다부자 기계식 키보드하나 살때도 여러번 생각했는데..
    드립+0 2020-01-21 18:08 수
		.정 삭제
    다부자네 부자여
    드립+0 2020-01-21 18:16 수
		.정 삭제
    난 따릉이 타고 다니는데 ㅠ
    드립+0 2020-01-21 18:20 수
		.정 삭제
    나도 사야겠다
    드립+0 2020-01-21 21:39 수
		.정 삭제
    차나오기만 하면 몇만대는 가볍게 찍네
    드립+0 2020-01-22 06:45 수
		.정 삭제
    저 기간의 생산차 결함 지대로일 것 같네요.
    드립+0 2020-01-22 11:24 수
		.정 삭제
    생각보다 별로안이쁘던데 실물은 K5가 ㄹㅇ 깡패;
    드립+0 2020-01-22 17:13 수
		.정 삭제
    개인적으로 이번 그랜져 디자인은 참...별루던데
    그래도 잘팔리네
    내눈이 이상한건가?
    번호 제목 글쓴이날짜 조회 추천
    88850   차문열다가 바람때문에 옆차 문짝 긁었네요 +5 sky267 15:05 299 0
    88848   심장 쫄깃 +1 Αθηνά 14:52 213 0
    88847   기둥과 충돌한 세미트럭 Αθηνά 14:49 192 0
    88820   가성비 딜교환 레전드 .jpg +7 1000mToJjall 12:02 1048 0
    88793   불곰국의 렉카차.gif +9 1000mToJjall 09:27 899 0
    88771   타이어를 도난당한 처자 +10 1000mToJjall 07:18 1212 0
    88766   테슬라 신입사원이 첫날 받는다는 4장의 문서 +7 Αθηνά 06:10 1310 0
    88765   기아 자동차 근황 +1 Αθηνά 06:03 681 0
    88758   트럭에 스키드 로더 싣기 +1 Αθηνά 04:47 290 0
    88757   버스 견인 Αθηνά 04:41 291 0
    88755   싱글벙글 바이크의 세계 Αθηνά 03:49 387 0
    88752   미쳐버린 트럭 +4 Αθηνά 03:13 526 0
    88751   길막 +2 Αθηνά 03:11 323 0
    88750   람보르기니 컨셉트카 'Lamborghini Lambo V12 Vision GT' +5 Αθηνά 03:07 390 0
    88719   폐차하려면 어떻게 해야 하나요? +9 지성이아빠 2020-02-21 587 0
    88706   2021 제네시스 G70 부분 변경 +3 갑부된다 2020-02-21 1230 0
    88679   집에서 들려오는 비명소리 +4 1000mToJjall 2020-02-21 884 0
    88668   약혐) 항의하는 고객에게 불을지른 사건gif +11 1000mToJjall 2020-02-21 1374 0
    88630   헬멧을 꼭 서야하는 이유 +10 1000mToJjall 2020-02-21 1126 1
    88623   구사일생 드리프트 운전자시점 +7 1000mToJjall 2020-02-21 686 1
    88608   길 한복판 주차 +9 어흥닝 2020-02-21 943 0
    88605   쏘렌토 하이브리드 사전계약 중단 +7 우기유니주니 2020-02-21 963 0
    88594   위험한 장난 +7 Αθηνά 2020-02-21 788 0
    88577   대륙) 핸드메이드 제설오토바이 +2 Αθηνά 2020-02-21 780 0
    88571   17년 아반떼AD에서 XM3 넘어가면 옆글인가요? +11 rippling 2020-02-21 749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게시판 단축키]
    또는: 이전페이지  ⓦ: 맨 위로
    또는: 다음페이지  ⓢ: 맨 아래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