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인증메일발송 |
티카페 맴버쉽
커뮤니티 커뮤니티
 공지사항   |  이용안내
 질문해결   |  꿀팁카페
 주식토크   |  해외소식
 자유공간   |  토크카페
 영화토크   |  TV 토크
 애니토크   |  스포츠톡
 클라우드   |  감상후기
 익명토크   |  정치토크
 전자화폐   
funfun 취미생활
 게임토크   |  요리.맛집
 도서토크   |  여행.사진
 음악토크   |  낚시.바둑
 자동차톡   |  헬스.건강
 컴퓨터톡   |  패션.뷰티
 휴대폰톡   |  
 키덜트
funfun 펀펀엔조이
 유머톡톡   |  다큐창고
 영상펀펀   |  공포창고
 짤방창고   |  만화창고
 연예창고   |  힐링.애완
  이 벤 트   |  
포인트충전 포인트· 레벨 포인트 레벨 안내
 출석확인   |  로또615
 즉석복권   |  고렙섯다
 슬롯카페   |  섯다카페
 P선물       |  P구해요
 포인트톡   |  끝수놀이


원만한 성격의 유인원 "더 오래 산다"
글쓴이 : 바나프레스 날짜 : 2020-02-28 (금) 10:35

덜 공격적이고 사회적 유대감을 강하게 형성한 수컷 침팬지일수록 더 오래 산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1.jpg

남에게 우호적인 침팬지가 더 오래 살아.

출처fotolia

에딘버러 대학교 연구팀은 수명과 성격적 특성의 연관성을 테스트하기 위해 인간과 가장 가까운 유인원인 침팬지 538마리를 조사했습니다. 조사 대상이 된 침팬지는 영국, 미국, 네덜란드, 호주, 일본의 동물원, 연구시설 및 보호구역에 사는 친구들인데요. 연구 당시 187마리의 침팬지가 사망해 침팬지의 성격적 특성이 수명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조사할 수 있는 충분한 표본이 제공됐습니다.

연구팀은 이 침팬지를 대상으로 지난 24년 간 동물원이나 야생동물 공원에서 일한 사육 담당자와 연구원에게 설문 조사를 실시했습니다. 이 설문지는 침팬지의 행동을 기반으로 한 성격적 특성들을 평가한 항목들로 구성됐습니다. Altschul 박사가 설문 자료를 수집했습니다.


꽃처럼 아름다운 심성 가진 저에요.

출처Pixabay

조사 결과, 공격력이 낮고 호의적인 성향을 가진 수컷 침팬지의 경우 더 오래 사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반면 암컷은 이러한 경향성을 띠지 않았습니다. 다만, 암컷 침팬지의 경우 신체적, 사회적 변화에 쉽게 적응하는 개방적 특성을 가진 침팬지일수록 더 오래 살 수 있다는 점을 발견했습니다.

 


이러한 결과에 대해 Altschul 박사는 "인간과 마찬가지로 침팬지도 나이가 들면서 경험에 대한 개방성이 감소한다"고 전했는데요.


성질 죽이고 오래 삽시다??

출처fotolia

연구팀은 다른 성격적 특성은 수명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고 설명했습니다. 외향적인 성향이나 양심적인 성격, 신경질적인 기질도 침팬지의 수명과는 무관했습니다. 참고로, 양심적 성향과 신경질적인 성향은 인간의 수명과 관련 있다고 하는데요. 양심적인 성향의 사람일수록 수명이 길어진 반면, 신경질적인 성향은 인간의 수명을 단축한다는 연구 결과가 있었습니다.

인생 뭐 있나요. 둥글하게~

출처Pixabay

한편, 이번 연구에 참여한 Drew Altschul은 "인간과 생물학적으로 가장 관련있는 침팬지의 성격에 관한 연구는 우리의 사회적 관계의 질이 인간 수명에 중대한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점을 시사한다"고 밝혔습니다. 이 연구는 <eLife>에 게재됐으며 침팬지나 다른 유인원의 행동 데이터를 분석한 자료 중에 규모가 큰 연구 중 하나라고 합니다. 이 연구 결과는 사람들의 성격과 수명 간의 연관성이 선천적인 특성만으로는 설명될 수 없고 생활 방식이 오히려 더 큰 영향을 줄 수 있다는 점을 보여줍니다.


도움이 되셨다면 땡큐 버튼 클릭으로 작성자에게 감사 표시해주세요.
최근 전자화폐 게시물
  • 사기인지아닌지 쉽게 아는법
  • 내년부터 세금내야하는데 이젠 더더욱 재미없어지겠네요
  • 빗섬 가입축하금으로 퀸비삿는데
  • 아바랩스[AVA]의 모든것
  • 옛날 비트코인 사이트 찾을수 있는방법잇나요??
  • 번호미리보기제목글쓴이날짜조회 추천
    공지 펀펀엔조이 이용규정 (수정필독) +5 캡틴하루 2019-11-291119 1
    73407 영국의 과학력.jpg +2 HollyFisher 2020-05-13811 0
    73403 조선왕들의 유언 HollyFisher 2020-05-131145 0
    73394 1597년 당시 이순신장군 상황 +2 HollyFisher 2020-05-131085 1
    73385 실제로 벌어질 뻔했던 세계관 최강자들의 싸움.JPG +3 HollyFisher 2020-05-131975 0
    73383 의도와는 다른 발명품.jpg +10 HollyFisher 2020-05-134329 0
    73380 1차세계대전에서 기관총이 무서웠던 이유 . JPG +4 HollyFisher 2020-05-132341 0
    73379 영화관에 버려진 4살 아이 +6 HollyFisher 2020-05-13653 0
    73378 강한 초딩만 살아남을 수 있었던 90년대 +20 HollyFisher 2020-05-134681 0
    73376 진짜 작고 귀여운 쥐.jpg +1 HollyFisher 2020-05-13474 0
    73374 흔치 않은 영웅 +2 №가온누리™ 2020-05-131521 5
    73368 한나라의 진정한 충신 +1 №가온누리™ 2020-05-13892 0
    73359 2차세계대전 당시 어린이들.jpg +1 HollyFisher 2020-05-131431 0
    73357 미국 웨스트브룩 강에서 형성된 거대한 원형 얼음판 HollyFisher 2020-05-13604 0
    73351 방송섭외에 출연료부터 묻는 이봉주 +6 HollyFisher 2020-05-13922 5
    73350 [멜로다큐 '가족'] 아빠가 그리워 목놓아 우는 딸이 안쓰러운 엄마 페드로이아 2020-05-13220 0
    73349 [멜로다큐 '가족'] 아빠 잃은 설움을 할머니에 쏟아내는 손녀 페드로이아 2020-05-13117 0
    73348 [멜로다큐 '가족'] 서로의 상처를 부비며 살아가는 지리산 모녀 3대 페드로이아 2020-05-1381 0
    73347 [멜로다큐 '가족'] 여든 노부부의 미안하면서 가장 고마운 존재 큰아들 페드로이아 2020-05-1341 0
    73346 [멜로다큐 '가족'] 서로의 말 한마디에도 행복한 여든 노부부 페드로이아 2020-05-1354 0
    73330 제 2연평해전 故박동혁 상병 어머니의 편지 +1 HollyFisher 2020-05-13343 0
    73326 LP를 5만장이나 수집한 할아버지 +3 HollyFisher 2020-05-12589 0
    73318 우주에서 다이빙 +2 koosa 2020-05-12623 0
    73292 남자가 부족해 결혼난이 생긴 나라 +23 HollyFisher 2020-05-128961 1
    73282 개 목줄 묶인 채 엄마에게 맞아 숨진 20살 장애 아들 +12 HollyFisher 2020-05-122906 0
    73276 중국인들이 거부하는 공짜 물건도 있다? +4 HollyFisher 2020-05-121883 1
    73265 코뿔소 얼라이언스 이야기.jpg +3 HollyFisher 2020-05-121275 0
    73264 고화질 목성 +6 HollyFisher 2020-05-12884 0
    73263 행복을 가져다 주는 안경.JPG HollyFisher 2020-05-12818 0
    73262 입장바꾸면 독일인들이 히틀러에 열광한게 이해감. +5 HollyFisher 2020-05-12913 0
    73255 수녀님이 화나신 이유.JPG +2 HollyFisher 2020-05-12906 2
    73253 전쟁을 치르는 군인들에게 일어나는 신체적 변화.jpg +1 HollyFisher 2020-05-12809 0
    73247 [멜로다큐 '가족'] 결혼 20년 차에 8남매 부모가 된 부부 페드로이아 2020-05-12185 0
    73246 [멜로다큐 '가족'] 8남매 엄마의 아이들 훈육법은? 페드로이아 2020-05-12126 0
    73245 [멜로다큐 '가족'] 아빠의 든든한 물리치료사 효자 8남매 페드로이아 2020-05-1256 0
    73244 [멜로다큐 '가족'] 만능 일꾼 맨발의 남편 좀 말려주세요 페드로이아 2020-05-1261 0
    73243 [멜로다큐 '가족'] 밖에서는 만능 일꾼 집안일은 나 몰라라 남편 페드로이아 2020-05-1250 0
    73217 원주민들에게 공포 대상 +14 №가온누리™ 2020-05-115437 0
    73216 아직도 의문인 전술 +21 №가온누리™ 2020-05-114793 0
    73193 뱀술 사고...gif +4 HollyFisher 2020-05-112339 0
    73178 그리스 신화 처세술 만렙 인물 +10 HollyFisher 2020-05-112519 0
    73175 결혼한 친구를 볼 때마다 드는 감정.JPG +9 HollyFisher 2020-05-111335 1
    73174 온몸이 썩은 물고기의 기적 +26 HollyFisher 2020-05-113260 4
    73173 [멜로다큐 '가족'] 손녀딸 재롱에 세상 행복한 할아버지 페드로이아 2020-05-11380 0
    73172 [멜로다큐 '가족'] 아버지에 단단히 뿔난 닭강정 가게 사장님 딸 페드로이아 2020-05-11238 0
    73171 [멜로다큐 '가족'] 속초 닭강정 가게 사장님의 유일한 탈출구는 사회인 야구팀 페드로이아 2020-05-11149 0
    73170 [멜로다큐 '가족'] 아내 암 수술 후 항암효과에 좋다는 된장 사업을 시작한 부부 페드로이아 2020-05-11137 0
    73169 [멜로다큐 '가족'] 암을 이겨낸 된장 사랑 가족 이야기 페드로이아 2020-05-11129 0
    73163 17세기 해골시계 +3 №가온누리™ 2020-05-111583 0
    73150 자랑스런 한글 +2 №가온누리™ 2020-05-10773 1
    73146 군자(君子)로 불린 조선의 유일한 여성 +3 №가온누리™ 2020-05-101005 1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게시판 단축키]
    또는: 이전페이지  ⓦ: 맨 위로
    또는: 다음페이지  ⓢ: 맨 아래로